사회

구리시, ‘풍수해 대응’ 현장 훈련으로 시민 안전 이상무

태풍 및 집중호우 대비 선제적 재난 대응 훈련으로 시민 안전 제고

김정화 | 기사입력 2019/05/20 [12:41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▲ 0구리시, ‘풍수해 대응’ 현장 훈련으로 시민 안전 이상무     © 구리시제공



구리시(시장 안승남)는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 등 자연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응과 응급 복구를 위해 지난 17일(금)에 아천 빗물펌프장에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2019년 풍수해 대응 현장 훈련을 실시했다. 

 

이날 훈련에서는 유관기관, 민간단체, 3개 협업 부서 및 8개동 행복센터에서 참여하여 지난 2010년 발생했던 태풍 ‘곤파스’를 가상한 태풍 내습 훈련 상황으로 단시간에 쏟아진 240mm 호우와 태풍으로 인한 대규모 주택·상가 침수 피해 상황 발생 시 관련 기관·단체의 협업 기능별 현장 대응 능력을 제고하는 훈련을 진행했다.

 

세부적으로는 태풍 발생에 따른 상황 판단 회의를 열어 비상근무 단계를 결정하고,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 및 빗물펌프장 전기 수전을 통해 직접 펌프 가동과 각 반별로 벌말로 구리여고 앞 대규모 주택·상가 침수 피해 가상 상황을 가정해 응급복구 대응 훈련을 실시하였다. 이를 통해 유관기관과 민간단체와의 재난 현장 통합 지휘 체계를 확립하는 등 자연재난 현장 대응 능력을 한층 향상시키는 기회가 되었다.

 

김문섭 구리시 안전도시국장은 “여름철 풍수해를 원천적으로 막을 수 없더라도 사전에 철저히 준비해 대처하면 피해는 줄일 수 있다.”며, “지속적인 훈련으로 각종 재난재해 등 긴급사태 발생 시 완벽한 대응 능력을 갖춰 구리시를 가장 안전한 도시로 만들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것”을 당부했다.

 

 
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onlinebee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