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회

고양시, 골재선별·파쇄 사업장 합동 지도점검 실시

김정화 | 기사입력 2019/10/22 [11:38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고양시(시장 이재준)는 고양시 관내에서 영업 중인 골재 선별․파쇄 신고 사업장에대한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한다.

 

이번 현장점검은 10월 21일부터 23일까지 골재선별파쇄사업장 덕양구(3곳)일산동구(4곳) 등 모두 7곳을 대상으로 시 생태하천과와 자원순환과가구청 환경녹지과와 합동으로 실시한다.

 

주요 점검사항은 골재채취법에 따른 ▲골재품질 시험 실시 및 품질 적정여부▲자본금, 시설·장비 및 인력 기준 적합여부 ▲골재채취업 주기적 신고 및 변경사항 신고 이행 여부 등을 점검하고, 대기환경보전법, 폐기물관리법 등에따른 ▲폐수배출시설 설치 및 적정 관리 여부 ▲야적장 관리상태 ▲비산먼지억제시설의 설치 및 필요한 조치 이행여부 ▲세차오니 등 폐기물 적정 처리여부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.

 

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골재 선별·파쇄에 따른 각종 민원과 재해 발생을사전에예방하고 미세먼지 저감 등 자발적인 사업장 환경 개선을 유도할계획이다.

 

시 관계자는 “점검 시 경미한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현지 시정조치를 바로 실시하고, 법적 의무사항에 대한 위반사항 발생 시에는 처리기준에 의거해 행정 조치할 방침”이라며, “이번 점검으로 건전한 골재산업을 확립할 수 있기를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onlinebee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