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회

경기도, 2019 노인일자리 사업 우수기관 평가 ‘대상’ 영예

- 전국에서 가장 많은 30개 수행기관 우수기관으로 선정, 7만 명이 넘는 노인들에게 일자리 제공 등 높은 점수 받아

김정화 | 기사입력 2020/09/21 [09:47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 

경기도가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‘2019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평가’ 광역자치단체 부문에서 ‘대상’을 수상했다. 지난 2015, 2016년 최우수기관 선정 이후 4년만의 영예다.

 

지난 8월 보건복지부는 전국 1,268개 수행기관을 대상으로 ‘2019년 노인일자리 사업’에 대한 평가를 마무리한 바 있다.

 

자치단체 수상기관은 인센티브 지급 대상 기관의 평가결과에 따라 수행기관별 점수를 산정한 후 해당 점수를 합산해 고득점 순으로 결정된다. 경기도는 이번 평가에서 전국에서 가장 많은 30개 수행기관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‘대상’을 수상하게 됐다.

 

도는 지난해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해 시니어클럽 등 노인일자리 수행기관과 종사자에 17억 원을, 시장형 사업 초기투자비와 노후시설개선비로 6억 7천만 원을 지원했다. 그 결과 노인 7만4,732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.

 

조태훈 경기도 노인복지과장은 “노인일자리 사업을 내실 있게 운영해 준 시‧군과수행기관 직원들에게 감사하다. 앞으로도 노인일자리 사업의 질을 높이고, 보다 많은 어르신이 일자리에 참여하여 삶의 활력을 얻으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onlinebee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