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회

천안 부성1동 치매안심마을, 코로나19와 치매 예방 총력

- 신당1통 경로당 방역 및 치매 자가진단 체크리스트 배부

김정화 | 기사입력 2020/11/26 [12:55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▲ 천안시 서북구 치매안심센터와 부성1동이 지난 24일 합동으로 치매안심마을 경로당을 소독하고 있다.     ©천안시

 

천안시 서북구 치매안심센터와 부성1동이 지난 24일 합동으로 코로나19 확산방지와 더불어 치매예방 사업에 총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.

 

이날 치매안심센터와 부성1동 동장, 직원들이 손수 치매안심마을 신당1통 경로당 내부의 테이블, 소파 등 구석구석을 직접 소독했고, 천안시 감염병대응센터 방역팀의 협조를 통해 경로당 전체에 전문 방역을 실시했다.

 

또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방문형 치매검사가 어려워짐에 따라 ‘치매 자가진단 체크리스트’를 배부해 어르신들이 직접 기억력 등 증상을 확인해볼 수 있도록 했다. 치매관리망 강화로 기억력감퇴 등 치매가 염려되는 어르신에게는 치매 조기 검진 지원 사업이 연계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.

 

이현기 서북구보건소장은 “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어르신들 방역에 온 힘을 다하고, 또한 치매관리 사업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보다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치매조기검진 및 치매어르신 지원 서비스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천안시 치매안심센터(서북구: ☎041-574-0994~5, 동남구: ☎041-521-3340~1)로 문의하면 된다.
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onlinebee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많이 본 기사